관리 메뉴

웨어하우스

살아있는 우리신화 본문

책이야기/짧은서평

살아있는 우리신화

이와 2006. 12. 31. 08:38
살아있는 우리 신화
신동흔 지음/한겨레출판


나 역시도 그랬고, 요즘 아이들도 그렇고 대다수의 많은 사람들이 한번쯤은 관심갖고 읽어봤을만한 책중에 하나가 바로 '그리스 로마 신화'일 것이다. 수많은 신들과 인간과도 같은 그들의 행동이나 사고방식 그리고 신화에서만 접할 수 있는 신기함 등이 어우러져 많은 이들의 관심을 끌게 되는 것일텐데, 그런걸 보면서 한편으로는 왜 우리나라는 이런 신화들이 알려지지 않았을까 궁금해졌다. 기껏해야 단군신화, 주몽이나 혁거세 등등 몇몇 신화들만이 유명할뿐 그리스 로마나 혹은 이집트 신화 등에 비해서 정작 우리 나라의 신화는 너무나 뒤편으로 떨어져 있었다는 생각이 든다.

그런데 이 책은 딱 내가 궁금해했던 그런 내용을 담고 있었던 책이였다.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삼신할머니나 바리 공주, 그리고 여러 영웅적인 신화속 인물들의 모습들이.. 그리고 내 개인적인 입장에서는 이런 이야기를 읽고 아이들에게 소개해줄 수 있다는게 더 좋았던것 같다. 가끔씩 수업시간에 아이들에게 들려주던 이야기 중에서 이제 제우스나 헤라클레스를 찾는게 아니라 대별왕과 소별왕 혹은 지극한 효심을 가졌던 바리공주 이야기를 들려줄 수 있게 됐으니 말이다.

'책이야기 > 짧은서평'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역사 과학기행  (0) 2007.01.08
용의자 X의 헌신  (2) 2007.01.01
살아있는 우리신화  (3) 2006.12.31
눈먼자들의 도시  (4) 2006.12.23
언젠가 기억에서 사라진다 해도  (2) 2006.12.17
오디션  (0) 2006.12.08
3 Comments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fish.mireene.com/tt/fish FisH 2007.01.05 18:13 요즘에야 "바리데기 공주" 정도가 소설 비슷하게 나오는 듯 합니다. 예전에야 그런 고전들, 어린이용 동화책으로 15p 정도로 나오곤 했었죠. 어째서 인가... 라고 생각하면 "우리나라 신화"라는게 재미있게 연구되지 않았기 때문이 아닌가 합니다. (뭐어, 중간에 전쟁들로 소실된 것도 문제라고 생각하지만 말이죠) 일본은 그런 걸로 만화도 잘도 그리고, 소설도 잘도 쓰니까 우리들도 알게되는데다, 그리스 로마 쪽은 철학의 바탕이 되는 편인데다가, 역시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만화나 그런 매체가 우리에게 많이 들어와서 알고 있기 때문이 아닌가 합니다. 참 아쉬운 일이죠... 하지만, 최근들어 조금씩 늘고 있는 거 같아 기쁩니다.

    나중에 우리나라 신화로 만화를 그려봤으면 하는 생각이 든답니다 :P 웅장하고 장엄한게 아닌, 굉장히 소박한 것들 말이죠. (영웅은 좀 피해야 겠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lovetear97.com/wb 정명근 2007.01.05 20:20 그렇네요. 확실히 우리나라 것에 대한 인프라가 구축되있는게 부족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앞으로 점점 나아지길 바래야죠. ^^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zziraci.com ZZiRACi 2008.08.13 00:27 홀홀... TTB타고 왔습니다. 흠...아이들과 함께 읽을 책을 찾는 중이거든요. 재미있을 것 같네요~
댓글쓰기 폼